[위클리 스마트] "갤럭시Z플립이 바지 앞주머니에 쏙 들어갔다"

작성자
sajwndfl
작성일
2020-02-15 12:26
조회
10
갤럭시Z플립 써보니…한 손으로 여닫기는 불편·콘텐츠 몰입감 높아

(서울=연합뉴스) 채새롬 기자 = 삼성전자가 14일 출시한 새 폴더블폰 갤럭시Z플립을 하루 동안 써 본 후 가장 크게 다가온 장점은 단연 휴대성이다.

AKR20200214166400017_02_i_20200215100117454.jpg?type=w430원본보기


갤럭시Z플립(왼쪽)과 갤럭시노트10[촬영 채새롬]

갤럭시Z플립은 화면비가 21.9대 9로, 가로 길이는 일반 스마트폰과 비슷하고, 세로 길이가 긴 편인데 접었을 때 세로 길이가 짧아지기 때문에 여성용 바지 주머니 속에도 간편하게 넣을 수 있다.

접으면 길이가 한손에 들어오게 줄지만 두께는 조금 부담스럽다. 바지 주머니에 넣었을 때 불룩 튀어나온다. 하지만 오랜만에 스마트폰을 외투 주머니가 아닌 바지 앞주머니에 넣어보는 느낌은 새롭고 신선하다. 소비자들의 평가가 궁금해진다.

갤럭시Z플립을 여닫는 건 예상보다 버겁다. 휴대폰을 고정해 세워놓을 수 있도록 '하이드어웨이' 힌지를 적용했기 때문에 손가락 하나의 힘으로는 휴대폰을 90도 정도로밖에 펼 수 없고, 이후 손바닥 전체를 이용해 나머지 90도를 펼쳐야 한다. 휴대폰을 닫는 것은 좀 더 수월하지만 약간은 뻑뻑한 느낌이 든다.

AKR20200214166400017_03_i_20200215100117465.jpg?type=w430원본보기


넷플릭스 영화(위쪽)와 유튜브 자이언트펭TV 캡처[촬영 채새롬]

갤럭시Z플립을 사용하면서 즉시 새롭게 와닿은 것은 바로 21대 9 화면비의 최신 영화를 볼 때 몰입감이었다.

넷플릭스 앱에서 최신 영화를 틀어봤더니 카메라 구멍이 있는 쪽을 제외한 디스플레이가 영화 화면으로 가득 찼다. 일반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서는 아래위로 레터박스(검은 띠)가 생겨 작은 화면으로 봐야 했지만, 갤럭시Z플립에서는 가득 채워 볼 수 있어 금세 영화에 몰입됐다.



그러다 보니 유튜브를 볼 때는 오히려 불편한 점도 있었다. 대부분 영상이 16대 9 화면비를 적용하고 있어 양옆에 생기는 검은 띠 부분이 거슬리게 느껴진 탓이다. 유튜브를 볼 때는 오히려 2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'멀티 액티브 윈도' 기능을 이용하면 한쪽에 유튜브 화면을 틀어놓고 동시에 웹서핑이나 다른 일을 할 수 있어 유용했다.

힌지 부분이 견고하게 개선된 점이나 디스플레이 부분 흠집을 줄이기 위해 범퍼를 단 점, 유리 소재 디스플레이를 사용해 화면을 이전보다 단단하게 만든 점 등은 갤럭시 폴드보다 확연히 개선된 점으로 느껴졌다. 접히는 부분 화면 주름은 여전히 보이지만, 특정 기울기가 아니면 눈에 크게 거슬리지는 않았다.

AKR20200214166400017_07_i_20200215100117478.jpg?type=w430원본보기


갤럭시Z플립으로 영상통화를 하는 모습[촬영 채새롬]

다만 삼성전자가 강조하듯 갤럭시Z플립을 90도로 세워놓고 영상통화를 하거나 셀피를 찍는 사용성은 소비자들에게 얼마나 편리함으로 다가갈지는 물음표로 남는다.

개인적으로 영상통화 자체를 많이 하지 않아서 그런지 테이블에 고정하고 영상통화를 할 수 있는 기능에 그다지 유용하다는 느낌을 받지는 못했다.

또 셀피를 찍을 때도 그다지 편리하게 느껴지지는 않았다. 보통 카메라가 얼굴보다 높은 곳에 있어야 얼굴이 갸름하게 나오는데, 갤럭시Z플립을 고정할 적당한 높이를 찾는 것보다 손을 뻗어 셀피를 찍는 것이 더 편하게 느껴졌다. 다만 1인 '브이로거'라면 굳이 고정할 물체나 손이 없이도 편리하게 테이블에 고정해 놓고 본인이 나오는 동영상을 찍을 수 있어 편리할 것 같다.

갤럭시Z플립은 165만원으로 LTE폰으로는 비싼 편이지만 갤럭시 폴드(239만8천원)보다는 훨씬 저렴해 가격 접근성이 좋아졌다. 기존 스마트폰을 더 간편하게 휴대하고 싶고, 또 접히는 유리라는 신기술이 적용된 디스플레이를 먼저 사용해보고 싶은 사용자라면 매력을 느낄 만 하다.

바카라사이트 srchae@yna.co.kr



▶네이버에서 [연합뉴스] 구독하세요(클릭)

▶프리미엄 북한뉴스, 한반도& 구독▶뭐 하고 놀까? #흥
전체 0

Close Menu